Site Menu

도서정보

자료유형
단행본
자료명
천년의 질문
부서명
조정래 장편소설
저자
조정래
발행사항
해냄출판사 / 2019
형태사항
Page : 3책; Size : 20 ; 
분류기호
813.7
ISBN
9788965746829
언어
kor
주제어
한국 현대 소설
주기사항
"작가 연보" 수록

소장정보

소장처 청구기호 자료상태  
종합자료실   813.7 조73ㅊ v.1 대출중
종합자료실   813.7 조73ㅊ v.2 대출가능
종합자료실   813.7 조73ㅊ v.3 대출가능

관련정보

''대한민국 근현대 삼부작''인 대하소설 <태백산맥> <아리랑> <한강>으로 1천 5백만 독자들에게 우리 역사의 참모습을 소설로 알린 조정래 작가의 장편소설. 장편소설 <정글만리>(전3권)와 <풀꽃도 꽃이다>(전2권)를 3년 간격으로 발표한 작가가 어김없이 3년 만에 발표하는 이 작품은, 1970년 등단 이후 49년 동안 줄곧 그래왔듯이 매일 11시간을 집필에 몰두한 결과물이다. 작가는 자신의 이름이 인쇄된 원고지에 펜으로 힘 있게 써내려서 원고지 3,612매를 완성했는데, 메모와 그림으로 채워진 취재노트만도 130여 권에 이른다. 작가는 이 작품을 통해 인류의 역사가 시작된 이래로 수천 년에 거쳐 하나의 거대한 집단, 즉 국가에 소속되어 살아온 사람이라면 누구나 되물었을 법한 질문인 ''국민에게 국가란 무엇인가''라는 기본적이고도 치열한 질문에 대한 뜨거운 응답을 던진다. 국가의 정체를 밝히고자 한 동서양의 연구서로 정치?경제?사회?문화적 관점에서 국가의 의미와 가치를 이해하고자 했을 뿐 아니라, 우리 사회 각계각층의 인사들을 직접 만나 심층적으로 취재함으로써 21세기 국가에 대한 각자의 입장을 다각도로 조명하고자 했다. 소설은 21세기 현재 대한민국에서 자본과 권력에 휘말려 욕망을 키워가는 현대인들의 모습을 적나라하게 그려낸다. 월급 통장에 매달 ''0원''을 찍으며 사건 취재에 고군분투하는 기자의 노력, 강사법 시행을 앞두고 동료들이 낙엽 떨어지듯 일자리를 잃자 자신이 낳은 두 아이의 눈빛까지 무서워졌다는 만년 시간강사의 고뇌가 술회되는 동시에, 비자금 장부의 행방을 추적하는 재벌 그룹 구성원의 쫓고 쫓기는 추격전이 그려진다.